[1회] 인자의 머리 둘 곳1
[2회] 인자의 머리 둘 곳2
[3회] 인자의 머리 둘 곳3
[4회] 인자의 머리 둘 곳4
[5회] 인자의 머리 둘 곳5
[6회] 진리가 너희를 자유케 하리라
[7회] 아담에게서 시작된 노예
[8회] 자유를...
[9회] 자유는 진리에서
[10회] 종교는 경전에
[11회] 하나님의 교제의
대상으로 창조된 인간

[12회] 하나님과의 의사소통이
끊어진 발단

[13회] 사단은 사람보다 지혜롭다
[14회] 마침내 죽다
[15회] 말씀으로 창조한 세상
[16회] 우주의 법질서를
설명한 성경 말씀

[17회] 과학은 성경을
부인할 수 없다

[18회] 지동설
[19회] 창조의 목적
[20회] 지구의 형성 과정
[21회] 말씀은 역사의 원동력이다
[22회] 성육신
[23회] 말씀을 성취키 위한 육신
[24회] 신비주의
[25회] 성령은 말씀에
[26회] 성경은 역사를 통과한다
[27회] 성경은 A에서 B로
[28회] 성경은 산 자의 양식
[29회] 성경은 사실이다
[30회] 우주의 질서
[31회] 마음의 질서
[32회] 이스라엘을 통한
하나님의 계획

[33회] 형벌 속에도 약속이 있었다
[34회] 선민의 죄를 치시고
몽둥이를 꺾으심

[35회] 이스라엘과 이방의 관계
[36회] 회복의 진상
[37회] 마른 뼈들의 운동
[38회] 마른 뼈들의 회복
[39회] 세계적 법적 지위의 회복
[40회] 국토와 경제 회복
[41회] 세계의 보고
[42회] 신앙의 회복
[43회] 종말
[44회] 이방인에 대한
하나님의 계획

[45회] 후 3년 반, 이방의 멸망
[46회] 믿음, 구원, 은혜란?
[47회] 두 죄수
[48회] 최종회 은혜와 진리
Copyright(c) 2007
THE EVANGELICAL BAPTIST CHURCH. All Right Reserved.
기독교복음침례회 /
주소 : 140-011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로1가 231-23 대표전화
(02)796-0092 팩스 : (02)796-8770
 
 
 
 
 
 
 
 
 
 
 

     
  은혜의 말씀
  " 사단은 사람보다 지혜롭다 "
[기독교 복음 침례회] 권신찬 목사님의 은혜의 말씀
 

사단은 사람보다 지혜롭다

“…뱀이 여자에게 물어 가로되 하나님이 참으로 너희더러 동산 모든 나무의 실과를 먹지 말라 하시더냐” (창세기 3:1)

사단의 이 말 속에는 거짓이 들어 있습니다. 그냥 들어 넘기면 당연한 것처럼 생각되겠지만, 자세히 이 말을 되새겨보면, 교활한 마귀의 지혜가 숨어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거짓말 중에는 너무도 분명한 거짓말, 즉 누가 들어도 참말이라고 인정할 수 없는 거짓말이 있는가하면 너무도 사실과 비슷한 거짓말이 있습니다.

교활한 사람일수록, 거짓말에 능숙한 사람일수록 사실과 비슷한 거짓말을 그럴듯하게 늘어놓게 마련입니다.

하와에게 접근해서 거짓말을 한 뱀은 사단의 화신입니다. 계시록에도 마귀와 뱀을 동일시한 구절이 있습니다

“용을 잡으니 곧 뱀이요 마귀요 사단이라” (요한계시록 20:2)

그 사단인 뱀이 여자에게 건넨 말은 사람의 영을 낚기 위한 낚시바늘이었습니다. 남자에게 찾아오지 않고 여자에게 찾아왔다는 것은 사단의 근본적인 계획이었습니다. ‘참으로 너희더러'라고 말했지만, ‘참으로'란 말 속에는 하나님의 진실성을 의심케 하는 요소가 포함되어 있으며, ‘너희더러'란 말에도 계획적인 거짓의 요소가 숨어 있습니다.

‘너희'는 복수입니다. 성경에 ‘너희'란 말이 나올 때는 항상 복수를 뜻합니다. 창세기 2:17에 보이는 ‘네가 먹는 날에는'의 ‘네'와는 다릅니다. 이것은 여자는 포함하지 않고 아담에게만 명령한 것이니 단수입니다.

여자에게 명령된 일이 없는데도 여자를 포함시켜 ‘너희'라고 해서 여자를 금단의 과실을 먹도록 유도하는 수단으로 썼습니다. 그 다음에는 ‘모든 나무의 실과'라고 하는 말입니다. 하나님께서 명령하신 것은 오직 한 나무의 실과, 즉 선악을 알게 하는 나무의 실과만을 따먹지 말라고 하셨습니다. 이러한 사실을 사단이 알고 있으면서도 여자로 하여금 말려들게 하기 위하여 엉뚱한 말을 한 것입니다.

이때, 하와는 이렇게 물리쳤어야만 했었을 것입니다. “나는 관계가 없다. 이 사단아, 너는 거짓말을 하는구나.” 그리고 곧 돌아서 버렸어야 했을 것입니다. 그러나 사단의 말은 이미 여자의 마음에 의문의 물결을 일으키고 있었습니다. 우선, 이것만으로도 마귀로서는 일차적으로 성공한 셈이 됩니다.

“여자가 뱀에게 말하되 동산 나무의 실과를 우리가 먹을 수 있으나 동산 중앙에 있는 나무의 실과는 하나님의 말씀에 너희는 먹지도 말고 만지지도 말라 너희가 죽을까 하노라 하셨느니라” (창세기 3: 2-3)


이 여자의 대답은 사단이 목적했던 그대로의 반응이었습니다. 사단은 하나님의 말씀을 이 여자보다 더 잘 알고 있었습니다. 몰라서 물어 본 것이 아니라 여자로부터 그런 대답을 얻는 것이 목적이었습니다.

이 대답에서 사단은 크게 만족했습니다. 사단의 이 짧막한 대화는 하나님과 여자 사이에 영원히 허물어지지 않는 장벽을 쌓았습니다.

사단이 ‘너희'라고 한 말을 받아서, 이 여자는 서슴치 않고 ‘우리'라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그리고 하나님의 말씀을 조작하는 데도 서슴치 않았습니다.

“네가 먹지 말고…” 라고 하신 하나님의 말씀이

“우리가 먹을 수 있으나… 너희는 먹지도 말고 만지지도 말라.” 하는 말로 바뀌었으며,

“네가 정녕 죽으리라” 하신 말씀이

“죽을까 하노라” 하는 말로 바뀌었습니다.
비슷한 말인 것 같으면서도 완전히 다른 말로 바뀌었습니다.

사단의 계획은 매우 순조로이 진행되어 갔습니다. 이렇게 해서 하나님과 인간의 의사 소통은 끊어지고 말았습니다.

하나님의 말씀 앞에 있는 인간은, 그 말씀을 믿고 마음 속에 받아들임으로써 하나님과 자신의 관계가 확립되고 절대적인 관계가 유지되는 것입니다. 그렇게 되면, 어떠한 말이 들어와도 마음이 흔들리지 않으며 넘어가지도 않습니다.

아담이나 하와의 마음이 마귀의 달콤한 말에 넘어가게 된 것도 하나님의 말씀을 확고히 받아들이지 않은 데에 원인이 있는 것입니다.
인간이 실패하는 원인이 바로 이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