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회] 인자의 머리 둘 곳1
[2회] 인자의 머리 둘 곳2
[3회] 인자의 머리 둘 곳3
[4회] 인자의 머리 둘 곳4
[5회] 인자의 머리 둘 곳5
[6회] 진리가 너희를 자유케 하리라
[7회] 아담에게서 시작된 노예
[8회] 자유를...
[9회] 자유는 진리에서
[10회] 종교는 경전에
[11회] 하나님의 교제의
대상으로 창조된 인간

[12회] 하나님과의 의사소통이
끊어진 발단

[13회] 사단은 사람보다 지혜롭다
[14회] 마침내 죽다
[15회] 말씀으로 창조한 세상
[16회] 우주의 법질서를
설명한 성경 말씀

[17회] 과학은 성경을
부인할 수 없다

[18회] 지동설
[19회] 창조의 목적
[20회] 지구의 형성 과정
[21회] 말씀은 역사의 원동력이다
[22회] 성육신
[23회] 말씀을 성취키 위한 육신
[24회] 신비주의
[25회] 성령은 말씀에
[26회] 성경은 역사를 통과한다
[27회] 성경은 A에서 B로
[28회] 성경은 산 자의 양식
[29회] 성경은 사실이다
[30회] 우주의 질서
[31회] 마음의 질서
[32회] 이스라엘을 통한
하나님의 계획

[33회] 형벌 속에도 약속이 있었다
[34회] 선민의 죄를 치시고
몽둥이를 꺾으심

[35회] 이스라엘과 이방의 관계
[36회] 회복의 진상
[37회] 마른 뼈들의 운동
[38회] 마른 뼈들의 회복
[39회] 세계적 법적 지위의 회복
[40회] 국토와 경제 회복
[41회] 세계의 보고
[42회] 신앙의 회복
[43회] 종말
[44회] 이방인에 대한
하나님의 계획

[45회] 후 3년 반, 이방의 멸망
[46회] 믿음, 구원, 은혜란?
[47회] 두 죄수
[48회] 최종회 은혜와 진리
Copyright(c) 2007
THE EVANGELICAL BAPTIST CHURCH. All Right Reserved.
기독교복음침례회 /
주소 : 140-011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로1가 231-23 대표전화
(02)796-0092 팩스 : (02)796-8770
 
 
 
 
 
 
 
 
 
 
 

     
  은혜의 말씀
  " 말씀을 성취키 위한 육신 "
[기독교 복음 침례회] 권신찬 목사님의 은혜의 말씀
 

‘예정'으로 잘못 이해된 말씀

요한복음 6:37-46에 있는 ‘아버지께서 내게 다 주는 자는 다 내게로 올 것이요'라든가 ‘나를 보내신 아버지께서 이끌지 아니하면 아무라도 내게 올 수 없나니....'하는 말씀을 많은 사람들이 잘못 알고 있습니다.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하나님께서 택하신 자는 믿게 된다는 뜻으로 해석하며 오해하고 있습니다. 이 말씀의 참뜻은 그것이 아닙니다.

요한복음 6:45에

“아버지께서 듣고 배운 사람마다 내게로 오느니라.”

고 하신 말씀을 자세히 생각해 보십시오. 아버지께 듣고 배운 자는 예수님께로 간다는 것이지 아버지께서 미리 각 개인을 택하셨다는 것은 아닙니다.

또 46절에는 이런 말씀이 있습니다.

“이는 아버지를 본 자가 있다는 것이 아니라 오직 하나님께서 온 자만 아버지를 보았느니라.”

이 말씀으로 미루어 보더라도 예수님 외에는 하나님을 본 자가 없습니다. 사람이 아버지께 듣고 배워서 예수님께 갈 수 있는 방법은 그 당시로서는 구약성경을 일고 믿고 배워서 예수님을 확실히 아는 것이라는 말입니다.

요한복음 5:38에는 믿지 않는 유대인들에게 하신 말씀이 있습니다.

“그 말씀이 너희 속에 거하지 아니하니 이는 그의 보내신 자를 믿지 아니함이니라.”

예수님은 구약의 말씀이 육신이 되어 오신 분입니다. 그러므로 구약을 참으로 읽고 믿는 자는 예수님을 하나님의 아들로 믿게 되어 있습니다. 요한복음 8:25에 보면 ‘유대인들이 네가 누구냐'고 물었을 때

“나는 처음부터 저희가 말하여 온 자…”

라고 대답하신 기록이 있습니다. ‘처음부터'라는 말은 구약을 가리킨 것입니다. 구약에서의 하나님의 계획은 하나님의 말씀에 의해 육신이 되어 예수님으로 나타나셨습니다.

말씀을 성취키 위한 육신

성경을 자세히 읽어 보면 예수님께서는 항상 구약에 있는 말씀을 인용하면서 말씀하셨던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기록하였으되'로 시작하여 ‘경을 응하게 함이라'로 끝마치신 말씀들은 모두 구약을 인용해서 말씀하신 대목입니다.

그래서 구약은 육신의 예수님에게서 성취되었습니다. 구약에는 사람이 사람의 힘으로 성취할 대목은 하나도 없습니다. ‘다 이루었다'고 하신 마지막 한 마디로 완전히 이루어졌습니다. 무덤에 묻혔다가 부활하신 예수님의 몸에서 구약은 다 이루어진 것입니다

재림을 제외하고는 모든 말씀이 다 성취되었습니다. 율법이 성취되었습니다. 신약은 성취된 사실을 기록한 책입니다.


“내가 율법이나 선지자를 폐하러 온 줄로 생각지 말라 폐하러 온 것이 아니요 완전케 하려 함이로다.”

마태복음 5:17에 있는 말씀입니다. 사람들은 이 말씀을 읽고 성급히 말합니다. “보라 예수님은 율법을 완전히 지켜야 하지 않느냐?”고.

그러나 그것은 큰 잘못입니다. 말씀의 화신인 예수님의 육신에서 이미 완전히 이루어진 것입니다. 예수님의 육신은 예언의 말씀이므로 율법의 성취입니다. 로마서 10:4에는

“그리스도는 모든 믿는 자에게 의를 이루기 위하여 율법의 마침이 되시니라.”

하는 말씀이 있습니다.

그 육신 안에서 구원이 완성되었으며 속죄가 완성되었습니다. 율법이 완성되었고 안식일이 완성되었습니다. 의가 완성되었고 하나님의 영광이 완성되었으며 하나님의 뜻이 성취되었습니다. 거룩함이 이루어졌고 믿음이 성취되었습니다. 다만 재림의 성취만이 남아 있을 뿐입니다. 이것을 알린 것이 레위기에 나오는 번제, 소제, 화목제, 속건제입니다. (여기에 관해서는 뒤로 미루겠습니다.)

이것이 기독교가 다른 종교와의 근본적인 차이점입니다. 다른 종교에서는 인간이 착해야 하고 의로워야 하고 부지런해야 한다고 가르칩니다. 그러나 기독교는 그리스도이신 예수님의 육신에서 이미 모든 것이 완성되었습니다.

인간이 자기 힘으로 하나님의 의를 이루려고 한다는 것은 복음에 거역하는 것이며 하나님의 뜻에 배반되는 가장 큰 죄를 짓는 것이 됩니다.

“그렇다면 기독교는 너무 쉬운 종교가 아니냐?”고 반문하는 이들을 종종 보게 되는데 사실로 그렇습니다. 하나님 앞에서는 인간이 제 아무리 선하다고 해도 제 아무리 경건되다고 해도 그러한 선과 경건은 배설물보다도 더욱 더러운 죄요, 하나님 영광에는 도저히 이르지 못하는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