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회] 인자의 머리 둘 곳1
[2회] 인자의 머리 둘 곳2
[3회] 인자의 머리 둘 곳3
[4회] 인자의 머리 둘 곳4
[5회] 인자의 머리 둘 곳5
[6회] 진리가 너희를 자유케 하리라
[7회] 아담에게서 시작된 노예
[8회] 자유를...
[9회] 자유는 진리에서
[10회] 종교는 경전에
[11회] 하나님의 교제의
대상으로 창조된 인간

[12회] 하나님과의 의사소통이
끊어진 발단

[13회] 사단은 사람보다 지혜롭다
[14회] 마침내 죽다
[15회] 말씀으로 창조한 세상
[16회] 우주의 법질서를
설명한 성경 말씀

[17회] 과학은 성경을
부인할 수 없다

[18회] 지동설
[19회] 창조의 목적
[20회] 지구의 형성 과정
[21회] 말씀은 역사의 원동력이다
[22회] 성육신
[23회] 말씀을 성취키 위한 육신
[24회] 신비주의
[25회] 성령은 말씀에
[26회] 성경은 역사를 통과한다
[27회] 성경은 A에서 B로
[28회] 성경은 산 자의 양식
[29회] 성경은 사실이다
[30회] 우주의 질서
[31회] 마음의 질서
[32회] 이스라엘을 통한
하나님의 계획

[33회] 형벌 속에도 약속이 있었다
[34회] 선민의 죄를 치시고
몽둥이를 꺾으심

[35회] 이스라엘과 이방의 관계
[36회] 회복의 진상
[37회] 마른 뼈들의 운동
[38회] 마른 뼈들의 회복
[39회] 세계적 법적 지위의 회복
[40회] 국토와 경제 회복
[41회] 세계의 보고
[42회] 신앙의 회복
[43회] 종말
[44회] 이방인에 대한
하나님의 계획

[45회] 후 3년 반, 이방의 멸망
[46회] 믿음, 구원, 은혜란?
[47회] 두 죄수
[48회] 최종회 은혜와 진리
Copyright(c) 2007
THE EVANGELICAL BAPTIST CHURCH. All Right Reserved.
기독교복음침례회 /
주소 : 140-011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로1가 231-23 대표전화
(02)796-0092 팩스 : (02)796-8770
 
 
 
 
 
 
 
 
 
 
 

     
  은혜의 말씀
  " 인자의 머리 둘 곳 3 "
[기독교 복음 침례회] 권신찬 목사님의 은혜의 말씀
 

새 둥지

새에 대하여 생각해 봅시다. 마태복음 13장에 보면, 마귀를 새에 비유한
구절이 있습니다.

“예수께서 비유로 여러가지를 저희에게 말씀하여 가라사대 씨를 뿌리는 자가 뿌리러 나가서 뿌릴새 더러는 길 가에 떨어지매 새들이 와서 먹어버렸고” (마태복음 13:3-4)

“아무나 천국 말씀을 듣고 깨닫지 못할 때는 악한 자가 와서 그 마음에 뿌리운 것을 빼앗나니 이는 곧 길 가에 뿌리운 자요” (마태복음 13:19)

이 구절을 보면, 새를 마귀에 비유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 수 있습니다. 이 세상은 본래 하나님의 계획에 의하여 창조되었습니다. 그리고 하나님께서는 이 세상을 다스리고 경배 받기를 원하셨습니다. 하나님의 보좌가 이 세상에 존재하시기를 바라셨고 홀로 경배 받으시기를 바라셨습니다.

하지만, 이 세상은 사단의 통치 밑에 들게 되었고 사단이 경배 받게 되었습니다. ‘새 둥지', 즉 이 세상은 마귀의 왕권이 경배 받는 세상이 되었습니다.

그것이 바로 창세기 11장에 보이는 바벨탑이며, 계시록 16-18장에 보이는 악의 소굴 바벨론입니다. 이 세상을 바벨탑을 쌓는 바벨론으로 비유했습니다. 요한복음 12:31에 보면,

“이제 이 세상의 심판이 이르렀으니 이 세상 임금이 쫓겨나리라”

고 하는 말씀이 있으며, 누가복음 4:5-6에는 마귀가 예수님을 시험할 때 천하만국을 보이면서 하신 말씀이 있습니다.

“마귀가 또 예수를 이끌고 올라가서 순식간에 천하 만국을 보이며 가로되 이 모든 권세와 그 영광을 내가 네게 주리라 이것은 내게 넘겨준 것이므로 나의 원하는 자에게 주노라”

‘내게 넘겨준 것'이라느니, ‘내게 절하면'이라느니 한 말만 보아도 그는 이 세상에 보좌를 정하는 것이 목적이었고 경배받는 것이 목적이었습니다. 아담을 속인 마귀는 죽지 않고 살아서, 최후의 주권자 예수님을 속이려고 했습니다. 처음에 아담은 이 세상을 지배할 수 있는 권리를 하나님으로부터 받았습니다. 창세기 1:28에 보면,

“하나님이 그들에게 복을 주시며 그들에게 이르시되 생육하고 번성하여 땅에 충만하라, 땅을 정복하라, 바다의 고기와 공중의 새와 땅에 움직이는 모든 생물을 다스리라 하시니라”

라는 말씀이 있습니다. 아담은 이와 같은 큰 권한을 하나님으로부터 위임받았음에도 불구하고 사단에게 속아 그 권한을 빼앗김으로써, 마귀는 그의 보좌를 이 세상에 마련하게 된 것입니다. 사람들은 일이 뜻대로 되지 않거나 괴로움을 당할 때면 곧잘 하나님을 원망합니다. ‘하나님이 계시다면 왜 이럴까? 하나님은 왜 나를 미워하실까?'하고 말입니다.

이것이 바로 어리석은 생각입니다. 이미 마귀에게 속아 넘어갔다는 증거입니다. 모든 불행은 마귀로 말미암아 생기는 것인데 그 책임을 하나님께 돌린다는 것이 얼마나 어리석은 짓입니까? 세상은 이미 새 둥지로 가득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