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회] 인자의 머리 둘 곳1
[2회] 인자의 머리 둘 곳2
[3회] 인자의 머리 둘 곳3
[4회] 인자의 머리 둘 곳4
[5회] 인자의 머리 둘 곳5
[6회] 진리가 너희를 자유케 하리라
[7회] 아담에게서 시작된 노예
[8회] 자유를...
[9회] 자유는 진리에서
[10회] 종교는 경전에
[11회] 하나님의 교제의
대상으로 창조된 인간

[12회] 하나님과의 의사소통이
끊어진 발단

[13회] 사단은 사람보다 지혜롭다
[14회] 마침내 죽다
[15회] 말씀으로 창조한 세상
[16회] 우주의 법질서를
설명한 성경 말씀

[17회] 과학은 성경을
부인할 수 없다

[18회] 지동설
[19회] 창조의 목적
[20회] 지구의 형성 과정
[21회] 말씀은 역사의 원동력이다
[22회] 성육신
[23회] 말씀을 성취키 위한 육신
[24회] 신비주의
[25회] 성령은 말씀에
[26회] 성경은 역사를 통과한다
[27회] 성경은 A에서 B로
[28회] 성경은 산 자의 양식
[29회] 성경은 사실이다
[30회] 우주의 질서
[31회] 마음의 질서
[32회] 이스라엘을 통한
하나님의 계획

[33회] 형벌 속에도 약속이 있었다
[34회] 선민의 죄를 치시고
몽둥이를 꺾으심

[35회] 이스라엘과 이방의 관계
[36회] 회복의 진상
[37회] 마른 뼈들의 운동
[38회] 마른 뼈들의 회복
[39회] 세계적 법적 지위의 회복
[40회] 국토와 경제 회복
[41회] 세계의 보고
[42회] 신앙의 회복
[43회] 종말
[44회] 이방인에 대한
하나님의 계획

[45회] 후 3년 반, 이방의 멸망
[46회] 믿음, 구원, 은혜란?
[47회] 두 죄수
[48회] 최종회 은혜와 진리
Copyright(c) 2007
THE EVANGELICAL BAPTIST CHURCH. All Right Reserved.
기독교복음침례회 /
주소 : 140-011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로1가 231-23 대표전화
(02)796-0092 팩스 : (02)796-8770
 
 
 
 
 
 
 
 
 
 
 

     
  은혜의 말씀
  " 이스라엘을 통한 하나님의 계획 "
[기독교 복음 침례회] 권신찬 목사님의 은혜의 말씀
 

이스라엘 민족은 하나님의 선민으로서 그 민족에 대한 하나님의 경륜은 확실했습니다.
그러나 그들이 범죄했을 때는 하나님의 형벌이 여지없이 내려졌습니다.

거의 2,000년 동안이나 망국의 슬픔을 철저히 당한 것도 하나님의 형벌이었으며 학살과 추방과 노예됨으로써 꾸며진 그들의 역사도 하나님께서 내리신 형벌의 결과였습니다.

이스라엘을 통한 하나님의 계획

이스라엘 민족은 그들의 죄 때문에 무서운 형벌 가운데 있었으니 하나님은 그들을 완전히 외면하셨으며 그들은 세계 방방곡곡에서 주인 없는 들개 취급을 받았습니다. 이리 쫓기고 저리 쫓기다가 포악한 독재자를 만나 학살을 당하기도 했습니다.



그들이 고난을 보는 사람들의 눈에는 하나님의 존재를 의심하는 빛이 일기도 했습니다. “저들이 진실로 하나님의 백성이란 말인가?” “아니, 하나님은 정말로 살아 계실까?”하고 의심들을 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결코 그들을 버리시지는 않았습니다. 그들이 세계 각지로 흩어져 있는 동안에도 하나님께서는 자기의 계획을 하나하나 펴 나가고 계셨습니다.

하나님께서 이스라엘 민족을 택하신 이유는 그들에게서 인류를 구원할 구세주를 보내시기 위함이었습니다. 그래서 이스라엘은 인류 구원자의 표상이었습니다. 모태로서의 터전이었습니다. 그러나 막상 예수 그리스도께서 오셨을 때에 그들은 예수 그리스도를 버렸습니다. 에수님은 ‘건축자들의 버린 돌'이 되었습니다. 즉 건축자인 이스라엘 민족은 머릿돌이 될 수 있는 훌륭한 석재(예수 그리스도)를 버렸습니다.

하나님은 이스라엘 민족을 위해서 멋릿돌감을 보내셨건만 그들은 필요없다고 내버렸습니다. 그래서 하나님께서는 그 돌을 주워다가 다른 집을 짓기 시작하셨습니다. 그 결과 이스라엘 민족은 머릿돌이 없는 집을 짓게 되었고 하나님으로부터 버린 바 되었으며 1900년 동안이나 망국의 슬픔을 당하게 된 것입니다.

이스라엘 민족이 버린 돌로 하나님께서는 이방인들을 중심으로 한 집, 즉 교회를 지으셨습니다. 이 기간을 ‘이방인의 때'라고 합니다. 이스라엘 민족이 잠시 버린 바 된 동안에 이방인이 구원을 받고 하나님을 알게 되는 때입니다.
이에 대해, 로마서 9장에는 이렇게 씌여 있습니다.

“그런즉 우리가 무슨 말 하리요 의를 좇지 아니한 이방인들이 의를 얻었으니 곧 믿음에서 난 의요 의의 법을 좇아 간 이스라엘은 법에 이르지 못하였으니 어찌 그리하뇨 이는 저희가 믿음에 의지하지 않고 행위에 의지함이라 부딪칠 돌에 부딪쳤느니라” (로마서 9:30-32)

또 로마서 11장 25절부터 26절에는 이렇게 씌어 있습니다.

“형제들아 너희가 스스로 지혜 있다 함을 면키 위하여 이 비밀을 너희가 모르기를 내가 원치 아니하노니 이 비밀은 이방인의 충만한 수가 들어오기까지 이스라엘의 더러는 완악하게 될 것라 그리하여 온 이스라엘이 구원을 얻으리라” (로마서 11:25-26)

이러한 말씀들을 통해 본다면 이스라엘이 예수 그리스도를 배척했기 때문에 하나님으로부터 버림 받았다는 사실을 알 수 있습니다.

그 동안, 하나님의 시선은 새로운 곳에 집중되어 있었습니다. 그것은 온 세상 이방인 중에서 역사되고 있는 교회 시대의 성취입니다. 교회는 이스라엘을 위해서 경륜하시던 하나님께서 방향을 돌려 세계를 위해 경륜하시는 것입니다. 그렇다고 해서 하나님께서는 본래부터 온 세계에 대한 경륜의 계획이 없었던 것은 아닙니다. 사실을 이 우주 창조 이전부터의 게획임을 알 수 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이 세상을 창조하시기 전부터 한 목표를 세우시고 그 목표를 위한 계획을 세우셨습니다. 그리고 그 목표를 위해 하나하나 실천해 나가셨습니다. 그 목표가 다름아닌 교회입니다. 온 세계 만민이 구원을 받아 주님의 몸인 교회를 이룩하는 것이 하나님의 목표였습니다.

이 우주의 모든 역사는 하나님의 이러한 계획, 곧 주님의 몸인 교회 완성이란 데 목표를 두고 꾸며지고 있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이스라엘 민족에 대한 경륜도 사실은 교회, 즉 이방인들의 구원을 위해서 오랫동안 계획되어 온 것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예수 그리스 도께서 부활 승천하신 후 성신이 오신 때부터를 이방인의 때라고 하는 것도 그 때문입니다. 이 때, 즉 이방인의 때는 이방인들이 하나님의 은혜 안에서 살 수 있는 때이며, 이스라엘을 위해서 내리시던 하나님의 은혜가 이방인을 위해서 내리시는 때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스라엘이 예수 그리스도를 배척하고 그들이 형벌을 받고 있는 동안 이방인들이 하나님의 은혜 안에서 구원 받는 은혜의 때입니다. 그래서 바울은 “보라, 지금은 은혜 받을 만한 때요 구원의 날이로다”하고 외쳤습니다.

현재까지는 이스라엘이 버린 돌이신 예수님을 머릿돌로 정하시고 성전을 지어 가시는 새로운 건축의 시대이니 바로 교회 건축의 시대입니다. 이 건축은 물론 눈에 보이는 건축이 아닙니다. 이 건축물은 인간들의 상식으로 아는 교회와는 차이가 있는 이 우주에 하나밖에 없는 하나님의 건축물입니다. 그 주춧돌은 예수 그리스도이십니다. 베드로전서 2장에

“사람에게는 버린 바가 되었으나 하나님께는 택하심을 입은 보배로운 산 돌이신 예수에게 나아와 너희도 산 돌같이 신령한 집으로 세워지고” (베드로전서 2:4-5)

라는 말씀이 있고, 또

“그러므로 믿는 너희에게는 보배이나 믿지 아니하는 자에게는 건축자의 버린 그 돌이 모퉁이의 머릿돌이 되고 또한 부딪치는 돌과 거치는 반석이 되었다 하니라”
(베드로전서 2:7-8)

고 했습니다. 이스라엘 민족은 그 돌을 버리고 그 돌에 걸려 넘어졌으며 부딪쳐서 그들 자신이 깨어졌습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그 돌로 참으로 귀중한 머릿돌을 삼으시고 건축을 시작하셨습니다. 그리고 그 건축은 거의 끝나 가고 있습니다.

이 비밀은 ‘이방인의 충만한 수가 들어오기까지 이스라엘의 더러는 완악하게 된 것이라 그리하여 온 이스라엘이 구원을 얻으리라'하신 말씀대로 이방인이 하나님의 목표하시는 대로 구원을 받아 충만해지면 이방인의 때가 끝납니다. 그러나 이방인의 때도 이제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예루살렘은 이방인의 때가 차기까지 이방인들에게 밟히리라”

고 하신 이 예루살렘은 이방인의 손에서 이스라엘 민족에게 돌아갔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이제 다시 이방인으로부터 이스라엘로 시선을 돌리실 것입니다. 그리하여 이스라엘은 구원을 받게 될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온 세계 이방인들이 구원 받을 오랜 세월을 설정하였다가 목표를 달성하신 후에는 다시 이스라엘을 찾으시는 것입니다. 그것이 현재 우리가 볼 수 있는 국가적 회복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이스라엘을 영원히 버리시지는 않으셨습니다.

여러분은 이 목전에 나타난 분명한 사실을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우리는 다 같이 이방인들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 이방인들을 위하여 이스라엘을 한 도구로 쓰셨습니다. 우리는 머릿돌이신 예수님 위에 교회로 건설되었습니다. 당신은 이방인으로서 하나님께서 게산하시는 그 충만한 수의 일원이 되어 있습니까? 이것은 교회에 다니고 안 다니고가 문제되는 것이 아닙니다. 생명적으로 예수님과 관계를 맺고 있느냐 하는 것이 문제의 촛점입니다. 거듭나지 않고는 그 수에 끼어 들지 못합니다. 하나님께서 새로 지으시는 머릿돌 위의 집은 보이지 않는 교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