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회] 인자의 머리 둘 곳1
[2회] 인자의 머리 둘 곳2
[3회] 인자의 머리 둘 곳3
[4회] 인자의 머리 둘 곳4
[5회] 인자의 머리 둘 곳5
[6회] 진리가 너희를 자유케 하리라
[7회] 아담에게서 시작된 노예
[8회] 자유를...
[9회] 자유는 진리에서
[10회] 종교는 경전에
[11회] 하나님의 교제의
대상으로 창조된 인간

[12회] 하나님과의 의사소통이
끊어진 발단

[13회] 사단은 사람보다 지혜롭다
[14회] 마침내 죽다
[15회] 말씀으로 창조한 세상
[16회] 우주의 법질서를
설명한 성경 말씀

[17회] 과학은 성경을
부인할 수 없다

[18회] 지동설
[19회] 창조의 목적
[20회] 지구의 형성 과정
[21회] 말씀은 역사의 원동력이다
[22회] 성육신
[23회] 말씀을 성취키 위한 육신
[24회] 신비주의
[25회] 성령은 말씀에
[26회] 성경은 역사를 통과한다
[27회] 성경은 A에서 B로
[28회] 성경은 산 자의 양식
[29회] 성경은 사실이다
[30회] 우주의 질서
[31회] 마음의 질서
[32회] 이스라엘을 통한
하나님의 계획

[33회] 형벌 속에도 약속이 있었다
[34회] 선민의 죄를 치시고
몽둥이를 꺾으심

[35회] 이스라엘과 이방의 관계
[36회] 회복의 진상
[37회] 마른 뼈들의 운동
[38회] 마른 뼈들의 회복
[39회] 세계적 법적 지위의 회복
[40회] 국토와 경제 회복
[41회] 세계의 보고
[42회] 신앙의 회복
[43회] 종말
[44회] 이방인에 대한
하나님의 계획

[45회] 후 3년 반, 이방의 멸망
[46회] 믿음, 구원, 은혜란?
[47회] 두 죄수
[48회] 최종회 은혜와 진리
Copyright(c) 2007
THE EVANGELICAL BAPTIST CHURCH. All Right Reserved.
기독교복음침례회 /
주소 : 140-011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로1가 231-23 대표전화
(02)796-0092 팩스 : (02)796-8770
 
 
 
 
 
 
 
 
 
 
 

     
  은혜의 말씀
  " 이스라엘과 이방의 관계"
[기독교 복음 침례회] 권신찬 목사님의 은혜의 말씀
 

이스라엘과 이방의 관계

지나간 인류 역사 가운데 두드러진 한 가지 사실이 있는데 그것은 이스라엘과 이방의 국가들은 항상 상반된 운명에 있었다는 사실입니다. 이스라엘의 쇠퇴기는 언제나 이방의 융성기였으며 이스라엘의 융성기는 이방의 쇠퇴기였습니다. 다윗왕의 통일왕국 이래로 그것은 항상 반복되어 왔습니다.

199여 년이란 긴 세월 동안 이스라엘 민족들은 날로 번창해 갔습니다. 그러나 한 가지 분명히 알아야 할 것은 이스라엘의 심판은 이방의 심판의 전조(前眺)라는 사실입니다. 역사는 항상 그러했습니다. 이스라엘이 범죄했을 때는 이방의 세력에 의해서 다스려지게 되지만 이스라엘의 심판 다음에는 반드시 이방의 심판이 뒤따랐던 것입니다.

그 가장 정확한 실례가 출애굽의 역사입니다. 노예생활을 하던 이스라엘이 구원을 받아 팔레스틴으로 돌아왔을 때 애굽에는 무서운 재앙이 내렸습니다. 이스라엘에 심판이 오면 곧 이어서 이방에 심판이 왔습니다. 이스라엘이 70년간이나 포로 생활을 한 것은 우상을 숭배한 죄의 대가였으나 이스라엘이 포로로 있는 동안에 성경에는 이 세상 모든 국가들의 운명과 세계의 멸망이 주로 예언되었습니다.

이스라엘을 사로잡아간 느부갓네살왕의 꿈에 의해서 이 세상의 나라들이 강하게 나타나고 큰 우상의 형상을 이루나 차례로 망해 가고 마지막에는 돌이 날아와서 큰 우상의 세계가 멸망하는 예언이 주어졌습니다.

또 포로 되어 있는 동안 다니엘을 통해서도 이 세상의 종말과 멸망에 대해서 예언이 되었고 에스겔 선지자를 통해서도 이 세상의 종말과 이방인 세계의 종말이 예언되었습니다. 에스겔 3장, 7장, 8장, 9장은 이방인의 멸망과 이스라엘의 회복에 대한 예언입니다

1900여년 동안 이스라엘 위에 임한 그 무서운 심판은 이방인의 세계에 임할 심판의 전조이며, 그들의 회복은 그 심판의 임박을 말해 주고 있는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이 세상 전체의 운명을 언제나 한 작은 나라에서 보이신 것입니다. 그런 실례는 참으로 많습니다.

하나님께서는 결코 이스라엘 한 나라만을 사랑하거나 특별히 취급하신 것은 아닙니다. 다만 한 민족을 선정하셔서 하나님의 뜻을 나타내고 계실 뿐입니다. 따라서 이스라엘에 대한 사랑은 전 세계에 대한 하나님의 사랑을 나타내신 것이며 이스라엘에 대한 하나님의 진노와 심판도 전 세계 이방인에 대한 진노와 심판을 의미합니다.

그들에게 예수를 보내신 것은 온 인류에게 은혜를 나타내시고 사랑을 나타내시고 죄의 용서를 나타내신 증거입니다. 그러므로 예수 그리스도는 이스라엘의 이상이며 메시야였을 뿐 아니라 온 인류의 구주이시었고 온 인류의 구원의 계획이었습니다.

하지만 이스라엘이 그 메시야를 배척했을 때에 내리신 하나님의 심판은 참으로 혹독했었습니다. 그런데 어찌하여 그 독특한 민족은 그토록 독특한 형벌을 받지 않으면 안되었을까요?

그것은 그들이 지은 죄가 독특하였기 때문입니다. “자기 땅에 오매 자기 백성이 영접지 아니”했다고 말씀하신 대로 이스라엘인들의 죄는 하나님을 반역한 죄이며 하나님께서 보내주신 구원을 배척한 죄입니다. 그들에 대한 이러한 심판은 또한 하나님의 아들을 배척한 온 세상의 최후의 심판에 대한 전조이기도 합니다.

“보라 지금은 은혜 받을 만한 때요 보라 지금은 구원의 날이로다” (고린도후서 6:2)

성경에 말씀한 대로 지금은 이방인들이 하나님의 은혜를 받으며 구원의 영역 안으로 들어갈 수 있는 기간이지만 어느 날 그 기간이 끝난 다음에는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내리신 것과 같은 가혹한 심판이 내리실 것입니다. 아니 그보다 가혹한 전무후무한 심판이 될 것을 성경에는 분명히 예언하고 있습니다.

하나님은 지극히 공의로우신 하나님이라고 했습니다. 공의의 하나님은 공의대로 심판하십니다. 하나님의 사라을 거부한 자에게는 누구에게나 똑같이 공의대로 심판하십니다. 심판은 지금도 계속되고 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사랑도 역시 계속해서 진행되고 있습니다.

누구든지 하나님께서 베푸시는 사랑의 영역으로 돌아오면 하나님의 심판을 영원히 면할 수 있는 것입니다. 하지만 그 사랑과 은혜를 배척한 자가 심판을 받는 것은 지극히 당연합니다. 데살로니가후서 1장에 분명히 예언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너희의 참는 모든 핍박과 환난 중에서 너희 인내와 믿음을 인하여 하나님의 여러 교회에서 우리가 친히 자랑함이라 이는 하나님의 공의로운 심판의 표요 너희로 하여금 하나님 나라에 합당한 자로 여기심을 얻게 하려 함이니 그 나라를 위하여 너희가 또한 환난을 받느니라 너희로 환난 받게 하는 자들에게는 환난으로 갚으시고 환난 받는 너희에게는 우리와 함께 안식으로 갚으시는 것이 하나님의 공의시니 주 예수께서 저의 능력의 천사들과 함께 하늘로부터 불꽃 중에 나타나실 때에 하나님을 모르는 자들과 우리 주 예수의 복음을 복종치 않은 자들에게 형벌을 주시리니 이런 자들이 주의 얼굴과 그의 힘의 영광을 떠나 영원한 멸망의 형벌을 받으리로다” (데살로니가후서 1:4-9)

그 분명한 실례로 그리스도를 배척한 이스라엘에 대한 하나님의 형벌이 이미 사실로서 역사를 통과하고 있습니다. 이 분명한 역사적 사실을 보십시오. 그 옛날 예루살렘이 멸망함으로써 시작된 이스라엘의 분산과 그들의 수난사는 하나님의 공의의 심판을 확실히 보여 주는 것입니다. 예루살렘의 멸망을 가리켜

“이 날들은 기록된 모든 것을 이루는 형벌의 날이니라” (누가복음 21:22)

고 했습니다. 그 형벌은 그리스도를 배척한 형벌이었습니다. 이와 마찬가지로 세상 사람들이 그리스도를 믿지 않고 배척한 죄에 대해서 최후에 심판이 있을 것을 실지로 보여 주신 것입니다. 세상에는 이보다 더 분명한 실례가 없습니다. 오랜 동안 계속되어 온 이스라엘의 형벌은 같은 죄를 범하고 있는 이방 모든 사람에 대한 하나님의 심판을 뜻합니다.

여러분 우리는 이 분명한 사실을 보면서 살고 있습니다. 이스라엘은 그 기나긴 동안 왜 그토록 참혹한 역사를 이어 왔겠습니까? 그들이 멸망되어 없어지지 않으면서 그토록 잔혹한 학대를 당한 이유는 그 민족은 언제나 세계 역사의 본보기였기 때문입니다. 그리스도를 배척할 때에 인류 전체가 당할 심판을 보여 주신 것입니다.

그들이 심상치 않은 그 심판을 받음은 이방 국가들 위에 심판이 내릴 징조입니다. 그러나 개인으로서 구주를 영접하면 누구나 그 심판을 면합니다.

여러분 이 사실을 분명히 아십니까? 과연 예수 그리스도를 영접해서 구원을 받으셨습니까? 이제는 그 하나님의 최종 목표가 성취될 시기에 가까왔습니다. 그 최종 목표란 다름아닌 예수 그리스도의 재림입니다. 당신은 예수 그리스도를 맞이할 준비가 다 되었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