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회] 인자의 머리 둘 곳1
[2회] 인자의 머리 둘 곳2
[3회] 인자의 머리 둘 곳3
[4회] 인자의 머리 둘 곳4
[5회] 인자의 머리 둘 곳5
[6회] 진리가 너희를 자유케 하리라
[7회] 아담에게서 시작된 노예
[8회] 자유를...
[9회] 자유는 진리에서
[10회] 종교는 경전에
[11회] 하나님의 교제의
대상으로 창조된 인간

[12회] 하나님과의 의사소통이
끊어진 발단

[13회] 사단은 사람보다 지혜롭다
[14회] 마침내 죽다
[15회] 말씀으로 창조한 세상
[16회] 우주의 법질서를
설명한 성경 말씀

[17회] 과학은 성경을
부인할 수 없다

[18회] 지동설
[19회] 창조의 목적
[20회] 지구의 형성 과정
[21회] 말씀은 역사의 원동력이다
[22회] 성육신
[23회] 말씀을 성취키 위한 육신
[24회] 신비주의
[25회] 성령은 말씀에
[26회] 성경은 역사를 통과한다
[27회] 성경은 A에서 B로
[28회] 성경은 산 자의 양식
[29회] 성경은 사실이다
[30회] 우주의 질서
[31회] 마음의 질서
[32회] 이스라엘을 통한
하나님의 계획

[33회] 형벌 속에도 약속이 있었다
[34회] 선민의 죄를 치시고
몽둥이를 꺾으심

[35회] 이스라엘과 이방의 관계
[36회] 회복의 진상
[37회] 마른 뼈들의 운동
[38회] 마른 뼈들의 회복
[39회] 세계적 법적 지위의 회복
[40회] 국토와 경제 회복
[41회] 세계의 보고
[42회] 신앙의 회복
[43회] 종말
[44회] 이방인에 대한
하나님의 계획

[45회] 후 3년 반, 이방의 멸망
[46회] 믿음, 구원, 은혜란?
[47회] 두 죄수
[48회] 최종회 은혜와 진리
Copyright(c) 2007
THE EVANGELICAL BAPTIST CHURCH. All Right Reserved.
기독교복음침례회 /
주소 : 140-011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로1가 231-23 대표전화
(02)796-0092 팩스 : (02)796-8770
 
 
 
 
 
 
 
 
 
 
 

     
  은혜의 말씀
  " 회복의 진상 "
[기독교 복음 침례회] 권신찬 목사님의 은혜의 말씀
 

회복의 진상

지금까지 우리는 이스라엘 민족에 관해서 생각해 왔습니다. 1900여 년 동안이나 나라 잃고 떠돌아 다녔으면서도 단일성을 유지한 민족, 세계 곳곳에서 일어난 이스라엘 민족 전멸 운동에도 굴하지 않고 살아난 민족, 그리고 끝내는 옛 땅에 돌아와 나라를 세운 기적의 민족이 이스라엘 민족임을 살펴왔습니다.

그것은 그 민족의 운명을 잡고 있는 위대한 힘에 의한 것임을 알 수 있습니다.

오늘날 이스라엘의 회복은 분명한 역사적인 사건이기 때문에 이를 부인하는 사람은 하나도 없지만 그것이 성서의 예언과 깊은 관계가 있다는 것을 아는 이는 그렇게 많지 않은 것 같습니다. 이스라엘의 회복을 시인하면서 이러한 원인과 하나님의 계획에 대해서 사람들이 무관심한 것은 참으로 불행한 일입니다.

왜냐하면 이스라엘의 회복은 또한 하나님 계획 중에 다른 국면을 내포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스라엘 민족의 역사는 전 세계 역사의 한 본보기라고 말씀드렸습니다. 그들이 당한 무서운 그 심판은 하나님을 믿지 않는 이방인들이 최후로 당할 심판의 본보기이며 이스라엘의 회복은 이방인에 대한 하나님의 심판이 가까왔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스라엘의 회복은 하나님의 계획 가운데에 이루어지고 있음을 발견할 때에 인류 전체와 인류 개개인에 대한 하나님의 계획을 발견할 수 있게 됩니다. 그리고 이스라엘을 위해서 일하시는 하나님의 섭리는 인류 개개인의 영원한 운명과 참으로 밀접한 관계가 있는 하나님의 계획임을 말하고 있습니다.

그뿐 아니라 이스라엘의 회복이 우연한 일이 아니라 성경의 예언과 관계가 있고 하나님의 계획과 깊은 관계가 있다면 하나님은 죽은 하나님이 아니라 살아계신 하나님이시기에 우리에게 있어서 참으로 중요한 문제입니다.

그리고 이스라엘의 회복이 성경에 미리 예언된 대로 하나님의 계획이시라면 성경은 참으로 중요한 문제를 담고 있습니다. 왜냐하면 그것은 바로 인류의 미래 운명을 싣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성경에는 이스라엘의 회복보다 더 중요한 문제들을 예언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오늘날 많은 세계 지도자들이나 학자들이 이스라엘 문제 때문에 골머리를 앓고 있습니다. 백방으로 수고를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스라엘의 회복이 하나님의 계획이란 사실을 알고 있다면 그런 부질없는 수고를 하지 않을 것입니다. 그러면 우리는 이스라엘의 회복에 대해서 하나님의 계획을 한 번 찾아보아야 하겠습니다.

그들은 첫째, 오랫동안 사로잡혀 있던 곳에서 돌아오는 회복이 있었고 둘째는 잃었던 땅을 도로 찾는 실지 회복이 있었으며 세째는 전쟁에서의 승리, 네째는 가장 중요한 신앙적인 회복이 있습니다. 이 몇 가지 회복의 상태를 성경적으로 비교하면서 생각해 보기로 하겠습니다.

먼저 사로잡힌 곳에서의 해방에 대해서 성경의 예언과 그들의 현황을 한 번 고찰해 보겠습니다.

이스라엘 민족은 약 2,000년 동안 온 세계에 흩어져 살았습니다. 단순히 흩어져 산다는 것 뿐 아니라 그들은 이르는 곳마다 박해를 받고 학살 당했으며 최소한의 인권마저도 인정받지 못했습니다. 머리가 좋고 돈 잘 버는 그들이었건만 국가 행정에 참여할 수 없었습니다.

로마 초기의 기독교 박해에서 콘스탄틴 황제의 개종으로 말미암아 기독교는 전 로마 판도 내의 국교가 되었습니다. 그 후 유대인들에 대한 박해는 풀어질 줄 몰랐습니다. 유대교의 침입을 막기 위해 유대인에 대한 차별대우는 여전했으며 그들에게는 행정권이 전연 허락되지 않았습니다.

오히려 재산을 몰수당하고 학살당하는 등, 그들은 노예와 같은 대우를 받아야 했습니다. 유대인들은 흩어진 곳에 정착하려고 애써 보기도 했습니다. 이름을 바꾸면서 그 곳 국민으로서 충실히 살아 보려고 했지만 유대인이란 신분이 탄로될 때에는 작은 행정적인 지위에서도 추방되곤 했습니다.

이것은 성경이 예언한 대로 그들에게 내리는 형벌이었습니다.

“이스라엘 자손들이 많은 날 동안 왕도 없고 군도 없고 제사도 없고 주상도 없고 에봇도 없고 드라빔도 없이 지내다가 그 후에 저희가 돌아와서 그 하나님 여호와와 그 왕 다윗을 구하고 말일에는 경외하므로 여호와께로 와 그 은총으로 나아가리라”
(호세아 3: 4-5)

이 예언은 그들이 유대와 이스라엘이란 2대 왕국으로 나뉘어서 큰 권세를 누리고 있을 때 말씀하신 것입니다.

이스라엘에 대해서 하나님께서는 그들이 해방되리라고 약속하셨고 오늘날 그 약속이 성취되었음을 우리는 알 수 있습니다. 저들은 문화도 정치적 권한도 가져 보지 못했으나 노예로 지내던 그들의 어깨에는 몇 십년 전부터 멍에가 벗겨지기 시작했습니다.

다시 말하면, 그들이 아직 자기들의 국토를 찾기 전부터, 세계 어느 부분에서는 그들에 대한 관심이 달라지기 시작한 때가 있었다는 것입니다. 이 문제에 대해서는 다음 장에서 성경과 세계 역사의 관심에서 살펴보기로 하겠습니다.

우리는 참으로 흥미 있는 시대에 살고 있습니다. 역사적인 종말에 처해 있으면서 역사가 성경을 해석해 가고 있는 것을 뚜렷이 볼 수 있는 시대이기 때문이다. “귀 있는 자는 들을 지어다”라고 말씀한 대로 참으로 지적인 귀 있는 자들을 찾고 있는 시대입니다.

우리는 이러한 상황에서 이스라엘을 위해 살아 계신 하나님은 나를 위해서도
살아 계시다는 것을 알고 그 분과 교제해야 됩니다.
여러분 이렇게 나를 위해 분명히 살아 계시는 하나님과 교제하고 계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