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회] 인자의 머리 둘 곳1
[2회] 인자의 머리 둘 곳2
[3회] 인자의 머리 둘 곳3
[4회] 인자의 머리 둘 곳4
[5회] 인자의 머리 둘 곳5
[6회] 진리가 너희를 자유케 하리라
[7회] 아담에게서 시작된 노예
[8회] 자유를...
[9회] 자유는 진리에서
[10회] 종교는 경전에
[11회] 하나님의 교제의
대상으로 창조된 인간

[12회] 하나님과의 의사소통이
끊어진 발단

[13회] 사단은 사람보다 지혜롭다
[14회] 마침내 죽다
[15회] 말씀으로 창조한 세상
[16회] 우주의 법질서를
설명한 성경 말씀

[17회] 과학은 성경을
부인할 수 없다

[18회] 지동설
[19회] 창조의 목적
[20회] 지구의 형성 과정
[21회] 말씀은 역사의 원동력이다
[22회] 성육신
[23회] 말씀을 성취키 위한 육신
[24회] 신비주의
[25회] 성령은 말씀에
[26회] 성경은 역사를 통과한다
[27회] 성경은 A에서 B로
[28회] 성경은 산 자의 양식
[29회] 성경은 사실이다
[30회] 우주의 질서
[31회] 마음의 질서
[32회] 이스라엘을 통한
하나님의 계획

[33회] 형벌 속에도 약속이 있었다
[34회] 선민의 죄를 치시고
몽둥이를 꺾으심

[35회] 이스라엘과 이방의 관계
[36회] 회복의 진상
[37회] 마른 뼈들의 운동
[38회] 마른 뼈들의 회복
[39회] 세계적 법적 지위의 회복
[40회] 국토와 경제 회복
[41회] 세계의 보고
[42회] 신앙의 회복
[43회] 종말
[44회] 이방인에 대한
하나님의 계획

[45회] 후 3년 반, 이방의 멸망
[46회] 믿음, 구원, 은혜란?
[47회] 두 죄수
[48회] 최종회 은혜와 진리
Copyright(c) 2007
THE EVANGELICAL BAPTIST CHURCH. All Right Reserved.
기독교복음침례회 /
주소 : 140-011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로1가 231-23 대표전화
(02)796-0092 팩스 : (02)796-8770
 
 
 
 
 
 
 
 
 
 
 

     
  은혜의 말씀
  " 세계의 보고"
[기독교 복음 침례회] 권신찬 목사님의 은혜의 말씀
 

세계의 보고

앞에서 말한 대로 팔레스틴은 1900년 동안이나 버려둔 황무지, 아랍인들이 개간하려다 실패한 황무지였지만 하나님의 선민 이스라엘 민족의 노력은 끝내 옥토로 만들고야 말았습니다. 사막에 심어 놓은 과수 한 포기 한 포기 밑에는 수도 시설이 되어 있으니 아무리 가물어도 풍년이 약속되어 있습니다.

이것은 이스라엘 민족이 아랍 민족보다 훌륭하신 이스라엘의 땅이기 때문입니다. 하나님께서는 호세아 선지자를 통해서 다음과 같이 예언하시지 않았습니까?

“그 날에 내가 응하리라 나는 하늘에 응하고 하늘은 땅에 응하고 땅은 곡식과 포도주와 기름에 응하고 또 이것들은 이스라엘에 응하리라” (호세아 2:21,22)

이뿐 아니라 그들의 전반적인 생활에 큰 축복이 있을 것도 예언했습니다. 다시 성령의 말씀에 귀를 기울여 봅시다.

“화 있을진저 너 학대를 당치 아니하고도 학대하며 속임을 입지 아니하고도 속이는 자여 네가 학대하기를 마치면 네가 학대를 당할 것이며 네가 속이기를 그치면 사람이 너를 속이리라” (이사야 33:1)

이 말씀은 이스라엘을 학대하고 속이는 이방인의 세력에 대해서 말하고 있는 것입니다. 또 이런 말씀이 있습니다.

“저 구름같이, 비둘기가 그 보금자리로 날아오는 것같이 날아오는 자들이 누구뇨 곧 섬들이 나를 앙망하고 다시스의 배들이 먼저 이르되 원방에서 네 자손과 그 은금을 아울러 싣고 와서 네 하나님 여호와의 이름에 드리려 하며 이스라엘의 거룩한 자에게 드리려 하는 자들이라 이는 내가 너를 영화롭게 하였음이니라” (이사야 60:8-9)

이스라엘이 자기 보금자리로 돌아오되 은금을 아울러 싣고 온다고 하지 않았습니까? 계속해서 말씀을 읽어 봅시다.

“그들은 오래 황폐하였던 곳을 다시 쌓을 것이며 예로부터 무너진 곳을 다시 일으킬 것이며 황폐한 성읍 곧 대대로 무너져 있던 것들을 중수할 것이며 외인은 서서 너희 양떼를 칠 것이요 이방 사람은 너희농부와 포도원 지기가 될 것이나 오직 너희는 여호와의 제사장이라 일컬음을 얻을 것이라 사람들이 너희를 우리 하나님의 봉사자라 할 것이며 너희가 열방의 재물을 먹으며 그들의 영광을 얻어 자랑할 것이며” (이사야 61:4-6)

이스라엘 백성들이 돌아와서 황폐했던 곳을 중수할 것이라고 하지 않았습니까? 그리고 이방인들은 양을 먹이는 목자가 되고 이스라엘 민족은 열방의 재물을 먹으면서 그들의 영광을 얻어 자랑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과연 그렇습니다. 많은 이스라엘인들이 세계 각처에서 팔레스틴으로 돌아오고 있지만 아직 타국에 남아 있는 그들은 대개 그 곳의 경제계를 장악하고 있습니다. 런던과 뉴욕에 있는 증권거래소는 대부분 그들이 지배하고 있으며 세계적으로 큰 은행들 중에는 유대인이 관리하고 있는 곳이 많이 있습니다.

세계적으로 큰 보물상을 비롯해서 국가의 철도 소유권에 이르기까지 그들이 진출하지 않은 경제계가 거의 없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미국의 어떤 도시에는 유대인의 재산을 거두면 마비될 정도라고 하니 그들의 경제력을 가히 짐작할 수 있습니다.

스가랴 8:20-21에도 이런 사실을 예언하지 않았습니까? 거의 천한 노예의 민족이 이방인의 선망의 대상이 될 것이라고 예언되어 있지 않습니까? 과연 그렇습니다. 외국에 흩어져 있는 유대인뿐 아니라 이스라엘 국력 자체도 온 세계의 선망의 대상이 되고 있지 않습니까?

이스라엘은 67년에 인구가 겨우 250만에 불과했지만 수출고는 10억불이나 되었다고 합니다. 귤 한 가지만으로도 1억불의 수출고를 내었다고 하니 예로부터 금수강산을 자랑해 오던 우리 민족의 현황과 비교해 볼 때 부러운 마음보다 부끄러운 마음이 앞서게 됩니다.

뿐만 아니라 모샤브 운동(이스라엘의 민간 자활 운동)의 회원들은 전원이 자가용 승용차를 가지고 있고 오후 3시까지만 일한다고 합니다. 모든 농토는 기계화 되어 있어서 젊은 부부의 힘만으로도 2,3만 평을 가꿀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 나라는 현재 누리고 있는 부에 만족하지 않고 현재의 여건을 발판으로 더욱 놀라운 미래를 향해 줄달음치고 있습니다. 참고 삼아 그들의 청사진을 잠깐 훑어보고 지나갑시다.
지세가 험하고 면적이 좁은 것이 이스라엘의 한이지만 이들의 의욕과 욕망은 저 무진장한 보고 지중해에 눈길을 돌리고 있습니다. 지중해의 물을 길어 올려 염분을 제거하면 물 걱정이 거뜬히 해결될 것이고, 사해에 묻혀 있는 1조 5천억 불 상당의 보물도 자기들 것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이 사해를 개발하기 위하여 요단강을 막아 다른 수로를 만들면 또 비옥한 농토가 개발될 것이라고 하니 그 나라의 장래가 어떻게 될 것인지는 짐작이 갑니다. 앞으로 말씀드리겠습니다만 그들이 강대국들 특히 러시아의 침략을 받게 될 것이라고 성경에 예언되어 있습니다만 그 중요한 이유가 바로 그들이 누리고 있는 부때문인 것입니다.

에스겔 38장에 보면 곡이란 나라가 세상 중앙에 거하는 백성에게 나가서 재물을 약탈하리라고 말했습니다. 그 나라는 열국 중에서 모여서 짐승과 재물을 얻고 사는 백성이라고 말하고 있으니 지리적으로 보거나 세계 정세로 보거나 이스라엘이 러시아의 공격을 받게 될 것이 분명합니다.
여러분 이 분명한 사실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하나님은 약속을 지키시는 분입니다.